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환경
360°VR 체험으로 경기도 문화유산 수업해요!
도교육청, EBS·문화재청·한국문화재단과 교육콘텐츠 개발 협력
기사입력: 2019/05/01 [08:27]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EBS·문화재청·한국문화재단과 함께 수업에 활용할 수 있는 경기도의 문화유산 콘텐츠를 개발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 성남저널

 

◦ 솔뫼초·백성초가 선도학교로 참여하여 신기술 콘텐츠를 활용한 수업모델 개발

◦ EBS와 현장교사들이 직접 경기도 문화유산을 360°VR 콘텐츠로 제작

◦ VR수업은 지역에 대한 지식과 감성을 함께 기르는 배움이 일어나는 수업이 될 것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5월 1일, EBS·문화재청·한국문화재단과 함께 수업에 활용할 수 있는 경기도의 문화유산 콘텐츠를 개발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도내 문화유산을 가상현실(Virtual reality, 이하 VR) 등의 신기술 교육콘텐츠로 개발해 마을교육의 차세대 교수학습 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올해 말까지 의정부 솔뫼초등학교와 안성 백성초등학교가 학생참여형수업 선도학교를 운영한다.

 

선도학교는 ▲신기술 콘텐츠 공동개발, ▲교수학습모델과 문화유산 수업안 개발, ▲콘텐츠를 활용한 시범수업, ▲수업결과 반영 등의 과정을 진행한다.

 

EBS와 학교는 마을 유산을 수업시간에 활용할 수 있도록 360°VR 콘텐츠로 제작하고,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단은 콘텐츠 내용을 검수해 관련 도서 등을 함께 제공한다.

 

VR수업은 현실에서 직접 경험하기 어려운 것을 3D 가상현실로 간접 체험함으로써 학생들이 수업에 더 즐겁게 참여할 뿐만 아니라 학습에 대한 집중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 그 기대가 크다.

 

특히, 올해 선도학교에서 만들어진 경기문화유산 VR 콘텐츠는 하반기부터 도내 모든 학교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문화유산채널(www.k-heritage.tv)’과‘EBS 클립뱅크(clipbank.ebs.co.kr)’에 공유될 예정이며, 모두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경기도교육청 지명숙 학교교육과정과장은“VR 콘텐츠를 활용한 수업은 상상력을 높이고, 학습내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다.”면서, “수업과정에서 자신이 사는 지역에 대한 지식과 애향심, 감성이 함께 길러지는 진정한 배움의 수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