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사회
경기도 대표도서관·도시공사 사업승인 받아 … 경기융합타운 조성 본격 추진
지난 달 28일, 경기융합타운 입주기관 사업 승인절차 완료...경기도의회 임시회 통과
기사입력: 2019/06/02 [21:42]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  경기융합타운 배치도.                                                                            © 성남저널

 

경기도가 2020년 말 준공을 목표로 광교신청사 공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신청사와 함께 경기융합타운에 들어설 시설들이 최근 사업승인 절차를 마치는 등 본격 사업추진에 들어갔다.

 

2일 경기도에 따르면 경기도의회는 지난달 28일 제335회 경기도의회 임시회를 열고 경기도 대표도서관 건립사업 공유재산관리계획(안)과 경기도시공사 융복합센터 건립사업(안)을 의결했다.

 

도는 지난 2016년 경기도 신청사를 중심으로 경기도의회, 경기도 대표도서관, 경기도 교육청, 한국은행 경기본부, 경기신용보증재단, 경기도시공사 등이 입주하는 복합개발계획인 경기융합타운 조성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이 가운데 교육청과 한국은행 경기본부, 경기신용보증재단은 지난해 사업계획 승인을 받았지만 경기도 대표도서관과 경기도시공사 융복합센터가 2018년 하반기 의회 승인을 받지 못하면서 사업지연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있었다.

 

도는 이번 도의회 심의 통과로 경기융합타운 입주기관 사업이 모두 확정돼 신청사와 함께 본격적으로 경기융합타운 조성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사업승인으로 경기융합타운 조성 사업에 대한 우려 섞인 목소리와 부정적인 시각이 말끔히 해소됐다”면서 “당초 계획대로 사업이 확정되면서 환승주차장, 잔디광장 등 공공기반시설 조성공사도 정상 추진할 수 있게 됐다. 민선 7기 들어 경기융합타운의 신속한 추진 방침 그리고 경기도와 도의회 간 협치가 힘을 발휘했다”고 말했다.

 

▲  경기융합타운 조감도.                                                                            © 성남저널

 

경기도 대표도서관은 경기융합타운 내 6,824㎡ 부지에 조성될 예정으로 지하 4층, 지상 5층, 연면적 3만1200㎡ 규모다. 당초 계획보다 1만300㎡를 축소된 것으로 ’23년 하반기 개관이 목표다.

 

경기도시공사 융복합센터는 8,744㎡ 부지에 지하 4층, 지상 16층, 연면적 3만7,360㎡ 규모의 사옥과 지상4층, 지하4층, 연면적 2만1,343㎡ 규모의 복합시설관(업무시설, 운동시설 등)으로 구성되며, ’23년 준공 될 예정이다.

 

경기신용보증재단은 광교중앙역과 가까운 부지 5,000㎡에 지하 4층, 지상 14층, 연면적 37,895㎡ 규모로 ’23년 준공 계획으로, 현재 토지계약 절차가 진행 중이다.

 

경기도 교육청은 도 신청사 부지 내 4,000㎡에 연면적 4만3,466㎡, 지하 4층, 지상 18층 규모로 ’22년 준공을 목표로 현재 설계용역사를 선정 중이다.

 

한국은행 경기본부 사옥은 4,778㎡ 부지에 연면적 2만2천㎡, 지하 3층, 지상 5층 규모로 은행시설은 물론 화폐박물관과 미술전시관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역시 설계용역사 선정 과정이 진행 중이며 ’22년 준공 예정이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