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행정
성남시의회 민주당 소속 시의원들, 이재명 경기도지사 탄원 성명서 발표
‘성남의 자랑’ 이재명경기도지사의 직무는 결코 중단되면 안 됩니다
기사입력: 2019/10/28 [10:55]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구명하기 위한 탄원성명서를 발표하는 민주당 소속 성남시의원들.    ©성남저널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의원들이 이재명 경기지사 선처를 요구하는 탄원성명서를 28일 발표했다.

 

성명서에서 동참한 시의원들은 민주당 소속 강상태·박호근·윤창근·마선식·김선임·조정식·선창선·최현백·서은경·최종성·최미경·임정미·신한호·김명수·유중진 의원 등 15명이다

 

이들은 탄원성명을 통해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경기도정이 공백없이 지속되길 바라며 사법부의 현명한 판단을 염원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재명 지사는 지난 8년간 성남시장 재임 시 지방의회의 나아갈 길을 보여주며 성남시를 대한민국의 중심도시로 성장, 발전시켰다. 24시간 논스톱 닥터헬기 도입, 계곡 불법시설 전면 정비, 공공개발 이익환수, 지역화폐 등 생활밀착형 경기도정의 성과로 경기도민의 삶도 바꾸고 있는 이 지사의 직무는 결코 중단되면 안 된다"며 대법원의 현명한 판단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 탄원 성명서 전문이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함께 공정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사법부의 현명한 판단을 염원하는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 탄원 성명서

 

‘성남의 자랑’ 이재명경기도지사의 직무는 결코 중단되면 안 됩니다.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이재명경기도지사의 경기도정이 공백없이 지속되길 바라며 사법부의 현명한 판단을 염원합니다.

존경하는 100만 성남시민 여러분!그리고 언론인 여러분!

 

오늘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지난 9월 6일 이재명 지사에 대한 항소심에서 재판부가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혐의로 벌금 3백만 원을 선고한 예상치 못한 판결에 매우 착잡하고 우려스러운 심정으로 이 자리에 섰습니다.

 

이재명경기도지사는 지난 8년간 성남시장 재임 시 지방자치의 나아갈 길을 보여주며 성남시를 대한민국의 중심도시로 성장 발전시켰습니다. 누구나 살고싶고 가장 이사오고 싶은 도시 ‘복지성남’을 정착시키는 등 부정부패로 오역된 불명예도시를 가장 청렴하고 부정부패 없는 자랑스러운 성남시로 발돋음하도록 기틀을 마련한 우리에게 소중한 성남에서 배출한 성남시민의 자랑입니다.


또한, 성남시청사를 시민들에게 돌려주고, 8년 동안 열린 시장실을 운영으로 시민들과 함께한 소통하는 시장이었습니다.


이 도지사는 성남시에서 청년배당, 무상교복, 산후조리지원 등 보편적 복지를 통해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괄목할 만한 행정능력 덕분에 시민들의 두터운 신임을 받았습니다.

 

이 같은 성과를 바탕으로 지방자치단체장의 역량을 인정받아 광역자치단체장으로서 압도적 지지를 받으며 2018년 경기도지사에 당선됐습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추진력은 24시간 논스톱 닥터헬기 도입, 계곡 불법시설 전면 정비, 공공개발 이익환수, 지역화폐 등 생활밀착형 경기도정의 성과로 경기도민의 삶을 바꾸고 있습니다.

 

또한, 부정부패의 원천적 차단과 불의에 절대 타협하지 않는 올곧은 신념으로 공정한 경기도를 만들라는 경기도민의 명령을 충실히 이행하고 있습니다.

 

약자를 대변하는 억강부약의 신념으로 늘 시민의 가장 가까운 이웃과 같은 행정정치인 이도지사는 소중한 성남시와 경기도와 대한민국의 자산이고 특히 민주당의 소중한 자산이고 미래의 희망입니다.

 

우리는 강한 추진력을 가진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함께 ‘새로운 경기, 공정한 세상’을 만드는 데에 소명을 다하고 싶습니다. 경기도 내 31개 시ㆍ군 모두가 한뜻일 것이라 확신합니다.

 

‘성남의 자랑’이재명경기도지사의 직무는 결코 중단되면 안 됩니다.

우리는 사법부의 판결은 존중합니다.
하지만, 이재명 지사를 지지하고 경기도정의 공백 없이 지속되길 바랍니다.

 

이에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100만 성남시민과 함께 대법원의 최종판결을 앞두고 있는 지금, 사법부가 현명하고 올바른 판단을 해주길 간곡히 요청합니다.


2019년 10월 25일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강상태의원, 박호근의원, 윤창근의원, 마선식의원, 김선임의원, 조정식의원, 선창선의원, 최현백의원, 서은경의원, 최종성의원, 최미경의원, 임정미의원, 신한호의원, 김명수의원, 유중진의원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