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터뷰
테마파크 & MICE 고객접점 활성화를 위한 인프라 구축
<인터뷰 6> 디지털 테마파크의 선두주자 이종현 한디회 위원장을 만나다
기사입력: 2019/11/21 [09:10]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 한국 디지털 아트 & 마이스 설립 추진위원회 이종현 위원장.      © 성남저널

 

‘한국 디지털 아트 & 마이스 설립 추진위원회 (한디회)’ 위원장은 본지에 디지털 테마파크 & MICE구성요소 중 마지막 요소인 고객접점 활성화를 위한 인프라 구축에 대한 계획을 설명합니다.

 

Q1. 오늘은 디지털 테마파크의 구성 요소 중 어떤 시설에 대하여 말씀하여 주실 건가요?


한디회 위원장 : 디지털 테마파크 및 MICE구성요소 중 마지막 요소인 관광 및 고객만족을 위한 인프라에 대하여 설명하고자 합니다. 관광 및 고객만족을 위한 인프라는 본 시설에 방문한 관광객이나 관람객들에게 편안함과 휴식을 제공하는 호텔, 레지던스와 그 밖에 각종 편의시설 등이 잘 갖추어진 복합 편의공간이라고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Q2.  그럼 복합 편의 공간에는 어떤 시설들을 건립할 것을 구상하시나요?


한디회 위원장 : 디지털 테마파크 관광객들과 MICE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호텔과 레지던스 시설을 건립합니다. 호텔은 하루, 이틀의 숙박을 위해 방문하시는 고객들이 투숙하는데, 특히 MICE에 참가하는 관람객들을 위해 필수적인 시설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호텔과 달리 레지던스는 숙박 외 취사와 주거가 가능하여 단기 체류형 고객에게 적절합니다. 호텔, 레지던스 외에 관광객들을 위한 쇼핑시설과 휴게시설을 구축합니다

 

Q3. 그런데, 호텔이 꼭 필요한가요?


한디회 위원장 : 네, 그렇습니다. 관광산업은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으로 경제적 파급효과도 클 뿐 아니라, 고용 창출 등 산업 전반에 미치는 영향력이 큰 산업이고, 관광산업의 큰 축을 형성하고 있는 것이 바로 호텔입니다. 호텔은 단순히 숙박의 기능을 벗어나, 관광의 주체로 체류와 숙박을 통해 지역 관광자원과 연계하여 지역 문화를 홍보하고, 지역의 랜드마크로 성장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MICE 시설과 디지털 테마파크 시설에는 관광 상품과 결합하는 호텔이 당연히 필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현재 우리나라의 호텔산업이 어려운 것은 그에 타당한 컨텐츠가 없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MICE와 디지털 테마파크라는 컨텐츠를 자체적으로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관광 형태가 서울, 부산, 제주도 등 일부 도시에 몰리는 집중화 현상이 일어나고 있는 원인이 바로 이 컨텐츠 개발의 한계성 때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Q4. 그러면, 각 시설에 대하여 말씀하여 주세요


한디회 위원장 : 각 시설은 다음의 특징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호텔

호텔은 주로 MICE나 디지털 테마파크 관람객들이 이용합니다. 또한 성남시, 나아가서는 경기도 내의 관광자원과 연계된 관광상품을 개발하여 관광 활성화에 매진할 것으로, 호텔 수요를 충분히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지향하는 호텔은 보급형 호텔입니다. 방문객들에게 편안한 휴식과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며, 높은 만족도를 통해 재방문 의사를 적극적으로 이끌어 낼 것입니다.

 

호텔은 200여 객실, 차와 음료와 여가와 휴식을 누릴 수 있는 클럽 라운지, 휘트니스 센터, 24시간 항시 직원이 상주하는 비즈니스센터, 기타 방문객들의 흥미를 유발시키는   엔터테인먼트 공간 등으로 구성합니다. 룸서비스, 세탁서비스 등 고객 지향적인 서비스를 제공하여 고객들에게 고급 객실을 경험하게 하고, 다양한 여가활동을 연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합니다.

 

레지던스

레지던스는 숙박의 개념에 추가하여 취사와 주거의 개념이 있는 곳입니다. 호텔에서 주거에 대한 Needs를 충족하지 못한 단기 체류형 방문객들이 많습니다. 이들을 위해 레지던스가 필요합니다. 레지던스의 이용 대상은 테마파크나 마이스를 이용하는 고객, 그리고 교육센터를 이용하는 교육생 등이며, 이용 대상에 특별한 제한을 두지는 않습니다.

 

객실은 전용면적 6~8평 규모의 1인실 또는 2인실로 약 500호실 규모로 건립합니다. 기타 부대시설로 안내데스크, CS데스크, 식당, 휘트니스 센터, 휴게실, 회의실, 엔터테인먼트 공간으로 구성합니다.

 

방문객들은 고품질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어야 합니다. 청소, 세탁 등 기본적인 컨시어지 서비스를 호텔식으로 제공할 계획이며, 객실, 비품, 청소상태 등 고객 만족도를 최우선을 생각하고, 룸서비스, 번역/비서 서비스 등을 실시하며, 비즈니스센터에 직원을 상주시켜 고객들의 편의를 도모하고, 클럽 라운지에서는 차, 음료와 함께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합니다. 또한 성남시의 관광시설과 연계한 특화 서비스를 향유할 기회를 제공합니다. 이를 통해 궁극적으로 고객의 재방문 욕구를 증대시키는 것입니다.


부대시설 및 이벤트

부대시설로는 쇼핑센터와 휴게시설들로 구성합니다.

쇼핑센터는 디지털테마파크와 마이스 방문객, 호텔, 레지던스 방문객들이 이용하는 곳으로 성남시의 문화와 관광에 부합하는 컨셉으로 공간을 구축하며, 고객들이 즐거운 경험을 간직할 수 있도록 운영합니다.

 

휴게시설은 방문객의 편의를 위한 각종 시설로서 스파, 마사지, 카페테리아 뿐만 아니라 볼링장, 실내 게임장 등의 시설도 건립하여 즐거운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합니다.

그 밖에 호텔, 레지던스 숙박 고객들 및 디지털 테마파크, 레지던스 고객들에 대한 교차 판매를 추진하고, 성남시 및 경기도 내 관광자원들과의 결합 상품 등 지역에 근거를 둔 다양한 이벤트를 계획합니다.

 

다음에는 디지털 테마파크의 전체 내용을 정리하면서, 마지막으로 디지털 테마파크 건립의 필요성과 기대효과 등에 대하여 말씀 드리겠습니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