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위례 창업지원주택 470가구 입주자 모집

성남지역 만 19~39세 성남시 전략산업 분야 종사자, 창업자, 예비창업자 등

이윤경 | 입력 : 2020/01/03 [10:34]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1월 13일~23일 위례신도시 내 지역전략산업 및 창업지원주택(이하 위례 창업지원주택) 470가구의 입주자를 모집한다.

 

위례 창업지원주택은 한국토지공사(LH)가 시세의 72% 수준에서 저렴하게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성남시가 자격 조건을 따져 LH에 입주자를 추천한다.

 

▲  성남시 수정구 위례동 501번지 일대 지역전략산업 및 창업지원주택 조감도.          ©성남저널

 

성남위례 A2-15BL 블록(수정구 위례동 501번지 일대)에 건립되며, 입주 시기는 오는 2021년 1월이다.

 

전용 면적별로 ▲14㎡(임대보증금 3996만원·월 임대료 14만9850원) 187가구 ▲26㎡(임대보증금 6948만원·월 임대료 26만550원) 95가구 ▲44㎡(임대보증금 1억1232만원·월 임대료 42만1200원) 188가구다.

 

3개 동(지하 1층~지상 15층) 건물에 들어서며, 개방형 창업공간(252㎡), 독립형 창업공간 3개(각 127㎡) 등의 창업지원 시설과 300대 규모 주차장을 갖춘다.

 

위례 창업지원주택은 2년 단위로 계약해 최장 10년 거주할 수 있다. 입주 신청은 성남지역에 사업장을 둔 만 19~39세의 성남시 전략산업 분야 종사자, 창업자, 예비창업자가 할 수 있다.

 

모집 기간 내 지역전략산업 및 창업지원주택 입주 추천 신청서 등 각종 서류를 갖춰 성남시청 2층 아시아실리콘밸리담당관 사무실(☎031-729-8913~4)에 직접 내야 한다.

 

성남시 관계자는 “위례 창업지원주택은 정보통신업, 전문·과학·기술 서비스업 등 성남시 전략산업에 종사하는 청년층의 주거 안정과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국에서 첫 번째로 공급하는 지역전략산업 지원 주택”이라고 설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