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환경
“다슬기야, 물달팽이야 어딨니” 성남시 하천 물속생물 조사
여수천, 야탑천, 분당천, 운중천, 동막천 등 지천 상·중·하류 15곳
기사입력: 2020/10/12 [08:42]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 지난 5월 야탑천 하류에서 물속생물 조사 중이다.                                              © 성남저널

 

성남시는 하천 생태 현황 분석을 위해 오는 10월 23일까지 물속생물을 조사한다.

 

조사 지점은 여수천, 야탑천, 분당천, 운중천, 동막천 등 분당지역 5곳 지천의 상·중·하류 15곳이다.

 

물속 생물조사 전문가 2명과 공무원 3명 등 모두 5명이 지점별 물속생물을 뜰채로 채집해 생물 종과 개체 수를 확인한다.

 

이와 함께 조사표를 작성·분석해 ‘하천 생물 생태 자료’를 업데이트한다. 구축 자료는 수질과 수생태계 환경 개선사업, 생물학적 수질 평가에 활용한다.

 

시는 지난 5월 조사 때 이들 5곳 지천에서 옆새우, 네점하루살이, 애날도래, 개울물삿갓벌레, 다슬기, 물달팽이 등 전년도 같은 기간보다 29종 늘어난 123종의 생물 서식을 확인했다.

 

이곳 수질은 수생태계 건강성 평가 결과 1~2등급인 매우 좋음~좋음 수준으로 나타났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