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분당도서관, 실버자원봉사단 ‘재미솔솔 이야기 할머니’ 운영

유치원 및 어린이집 찾아가 책 이야기를 들려주는 재능나눔 활동

이윤경 | 입력 : 2022/04/19 [23:54]

 

성남시는 오는 5월부터 11월까지 실버 자원 봉사단 ‘재미솔솔 이야기 할머니’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7개월간 진행되는 ‘재미솔솔 이야기 할머니’는 분당구 내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직접 찾아가 책 이야기를 들려준다.

 

‘게으름뱅이가 된 소’, ‘쥐야 쥐야’, ‘팥죽 할머니와 호랑이’ 등 책을 매개로 교훈적 옛이야기를 들려주어 유아의 인성을 함양하고 조손 세대 간 정서를 교감한다.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자원봉사자 양성과정 ‘재미솔솔 이야기 할머니’ 프로그램을 꾸준히 이수한 자원봉사단은 만 60세 이상의 할머니 15명으로 구성되었으며 2인 1조로 월 2회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방문하여 정기적 자원봉사활동을 진행한다.

 

접수는 4월 19일부터 성남시 분당도서관에서 이메일(khj122555@korea.kr) 선착순 접수 중이고 분당구 내 유치원 및 어린이집이 단체로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재미솔솔 이야기 할머니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유아들의 바른 인성과 풍요로운 정서 함양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실버 세대의 활발한 노후생활에도 기여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