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박창순 의원, 경기도사 편찬 추진의 실효성 확보

이명예 기자 | 입력 : 2022/06/17 [10:11]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박창순 위원장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사료의 수집·편찬 및 연구 등 지원 조례안」이 15일(수) 상임위에서 가결되었다.

 

박창순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성남2)은 “경기도 역사를 연구하고 그 체계를 정립함에 필요한 각종 사료의 연구ㆍ편찬ㆍ보급을 원활히 하고, 역사 연구의 심화 및 발전과 도민의 역사의식을 고양하기 위한 목적으로 「경기도 사료의 수집·편찬 및 연구 등 지원 조례안」을 제안하게 되었다”고 개정 취지를 설명했다.

 

조례안은 실증적인 경기도사 연구 및 편찬의 기초를 제공하는 ‘자료’의 범위를 정의하고, ‘도지사의 책무’에 대한 규정을 신설하여 실효성 있는 도사 편찬이 추진될 수 있도록 법적인 근거를 명확히 하였으며, 경기도사의 편찬 계획의 심의·자문기구인 경기도사편찬위원회의 설치 및 구성과 회의 소집 등에 관한 내용을 담았다.

 

박창순 위원장의 말에 따르면, 경기도 차원에서 “경기도사 편찬의 최우선적 목적은경기도의 변화양상을 파악하는 근거이자 경기도의 미래 변화를 예측하는 축적물로써경기도의 역사를 체현하는 과정을 통해 역사 연구의 심화 및 발전을 도모하는 것”이지만,

 

“경기도민에게 도사 편찬은 지역이라는 역사자료의 산실이자 삶의 터전을 공유하는 지역공동체의 일원이라는 연대감을 통해 공동체의식을 함양할 수 있는 현실적인 근거를 제공할 수 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있다”고 전했다.

 

박 위원장은, 제6대 성남시의회 의원을 거쳐 제9대 경기도의회 의원, 제10대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위원장으로 민족의 전통문화 보존과 계승을 위해 앞장서며,‘경기도 전통무예 진흥 및 지원 조례’, ‘경기도교육청 전통무예 진흥및지원 조례’,‘경기도 세계유산의 보존·관리 및 활용 지원 조례’ 등을 대표 발의해도민의 역사의식 제고 등의 영역에서 헌신적인 의정활동을 펼쳐왔다.

 

한편, 본 조례안은 오는 29일(수) 경기도의회 본회의를 통과한 이후 공포ㆍ시행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