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주식회사, 쌀 재배 농가 돕기 계속 나선다‥24일 긴급 판매 행사

이명예 기자 | 입력 : 2022/06/23 [15:27]

 

 

경기도주식회사가 경기 지역 쌀 소비 촉진을 위해 다시 한번 발을 벗고 나섰다고 23일 밝혔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오는 24일 금요일 자정부터 대형 온라인 쇼핑몰 11번가(구매링크 : https://www.11st.co.kr/products/4507673987)를 통해 경기 지역 쌀 판매 긴급 공수 행사를 진행한다.

 

소비자들은 이번 행사를 통해 고품질의 경기 쌀을 2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게 된다. 단, 재고 소진 시 행사가 조기 종료될 수 있다.

 

이번 행사는 최근 과잉재고로 고민이 많은 경기 지역 쌀 농가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 벼 수확량이 크게 늘었으나 쌀 소비는 나날이 줄면서 경기 지역의 쌀 재고 과잉이 문제로 떠오르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 5월 경기 지역 농협들과 ‘경기지역 농협 쌀 판로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긴밀한 협력을 통해 쌀재배 농가를 돕기 위한 판매 행사를 진행해오고 있다.

 

그 일환으로 지난 3일과 8일, 17일 각각 11번가·인터파크·티몬과 함께 저렴한 가격으로 경기 지역 쌀을 판매해 큰 호응을 얻었으며, 현재까지 여러 채널을 통해 약 2억 8,000만 원의 누적 거래액을 기록했다.

 

특히 저렴한 가격에 고품질 쌀을 판매하면서 행사 당시 소비자들의 호평과 재입고 문의가 끊이지 않기도 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이 같은 성원에 힘입어 쌀 재배 농가와 재입고를 기다리는 소비자 모두의 요구에 부응해 추가적인 행사를 지속해서 기획·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창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소비자들의 재입고 요청과 쌀 재배 농가의 고민 해결을 위해 이번 추가 행사를 마련했다”며 “경기 지역 농협과 함께 저렴한 가격으로 경기 쌀을 판매해 쌀 재배 농가와 소비자 모두 만족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지속 거두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