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사회
영업 부진 음식점 ‘대박집’으로
성남시 35곳 외식 업소 무료 경영 컨설팅…27일까지 신청받아
기사입력: 2017/06/09 [08:47]  최종편집: snjournal.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윤경
성남시(시장 이재명)가 영업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는 음식점 살리기에 나선다. 시는 오는 7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매출 증가를 희망하는 외식 업소 35곳을 대상으로 무료 경영 컨설팅 사업을 편다. 
 
상권분석, 경영진단 등 5개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컨설팅 전문 업체가 대상 외식 업소를 한 달에 한 번 이상 찾아가 영업주와 면담하고 경영 전반을 조언해 개선토록 한다.
 
음식 맛과 메뉴, 홍보마케팅, 인테리어, 청결 상태, 경영마인드 등 음식점별 맞춤형 컨설팅이 이뤄져 매출 증가를 돕는다. 
 
▲   경영 컨설팅에 참여한 ○○업소가 신메뉴로 개발한 찜닭.                                     © 성남저널

컨설팅 신청 대상은 공고일(5월 29일) 기준 성남시에 영업 신고한 지 1년이 지난 업소이면서 종사자가 5명 이하인 일반음식점이다.
 
오는 6월 27일까지 외식 업소 경영 컨설팅 신청서와 업소 소개서(시 홈페이지→전자민원→고시공고)를 성남시청 5층 식품안전과로 방문 또는 팩스(031-729-3109)로 내면 서류심사 등을 거쳐 지원 대상을 선정한다. 
 
성남시는 지난해 30곳 음식점을 대상으로 경영 컨설팅 사업을 전개했다. 이 가운데 25곳 음식점은 경영 컨설팅 5~6개월 만에 매출이 평균 4.7% 증가했다. 
 
매출이 눈에 띄게 향상된 업소는 신흥동의 ○○보쌈집으로, 900만원이던 월 매출이 컨설팅 진행 과정에서 월 1200만원으로 33% 증가했다.
 
또, 분당구 서현동의 ○○명가는 3000만원이던 월 매출이 컨설팅 진행 과정에서 월 3800만원으로 약 26% 증가해 대박집으로 거듭났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