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료/보건
성남시, A형간염 무료 예방 접종…재난관리기금 활용
수정·중원·분당구 보건소, 7월 15일부터 밀접 접촉자 대상 시행
기사입력: 2019/07/15 [07:13]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 성남시는 7월 15일부터 A형간염 무료 예방 접종을 추진해 감염병 확산 방지에 나선다.    © 성남저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A형간염 무료 예방 접종을 추진해 감염병 확산 방지에 나선다.

 

시는 재난관리기금 3000만원을 투입해 7월 15일부터 수정·중원·분당구 각 보건소에서 A형간염 밀접 접촉자를 대상으로 무료 예방 접종을 시행한다. 

 

밀접 접촉자는 A형간염 환자의 동거인, 정기적으로 함께 음식을 섭취하거나 화장실을 공동 이용한 사람, 성 접촉자 중 역학조사를 거쳐 선정된다.

 

A형간염은 간염 바이러스의 한 종류로, 주로 급성 간염의 형태로 나타난다.

 

올해 들어 기승을 부려 6월 30일 현재 전국적으로 A형 간염 신고 건수는 8431건으로 집계됐다.작년 같은 기간 1469건보다 5.8배 증가했다.

 

성남지역은 6월 30일 현재 200건이 신고 접수돼 작년 같은 기간 19건보다 10.5배 늘었다. A형간염은 6~12개월 간격으로 2회 접종해 면역을 가질 수 있다.

 

성인의 경우 40세 미만은 항체검사 없이 백신을 접종하고, 40세 이상은 항체검사를 시행해 항체가 없는 경우 예방주사를 맞으면 된다.

 

A형간염은 주로 오염된 손과 물, 음식, 소변, 대변 등을 통해 사람의 입을 거쳐 감염되므로 손 씻기, 물 끓여 마시기, 음식 익혀 먹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하게 준수해야 한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