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복지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생명이 되살아나다’ 새마을운동의 또 다른 시작
“전 세계 개발도상국, 대한민국 새마을운동이 성장동력이 될 터”
기사입력: 2019/10/29 [07:20]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은 28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9 전국새마을지도자대회 기념 열린음악회”에 참석해 격려했다.  © 성남저널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11)은 28일(월)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9 전국새마을지도자대회 기념 열린음악회”에 참석해 격려했다.

 

안 부의장은 “새마을운동중앙회를 중심으로 한 지역 새마을회는 한국 50년사에서 대한민국의 도약과 발전에 가장 크게 기여한 단체”라며, “21세기 대한민국이 국내총생산(GDP) 세계 12위, 수출 세계 6위의 경제대국으로 성장 할 수 있었던 것은 새마을 지도자 여러분의 희생과 봉사가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말했다.

 

▲  안혜영 부의장, “전 세계 개발도상국, 대한민국 새마을운동이 성장동력이 될 터”      © 성남저널

 

이어 “70년대 근면·자조·협동의 정신으로 농촌 근대화를 이끌었던 새마을운동은 세계 개발도상국들이 경제성장을 위해 벤치마킹하는 대표적인 사회운동으로 꼽힌다.”면서, “나눔, 봉사, 배려의 덕목을 더해 재난발생시 가장 먼저 구호현장을 찾고, 김장 나누기 등 소외된 이웃에게 온정을 전하는 봉사의 실천은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 공동체를 위한 귀감이 되고 있다.”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안 부의장은 “내일 경기도에서 치뤄지는 본 행사는 새마을운동의 미래비전을 선포하고 그동안 펼쳐온 다양한 활동을 소개하며, 특히 문재인 대통령께서 참석하셔서 새마을운동 지도자들을 격려하는 자리로, 매우 뜻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며, “경기도의회는 사회, 경제, 환경의 위기 속에서 ‘생명을 되살리자.’는 하나된 마음으로 대한민국의 지속가능한 미래 50년을 위한 제2의 새마을운동에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다.

 

행사에는 홍기서 새마을지도자중앙협의회 회장, 송재필 경기도새마을회 회장을 비롯해 김희겸 행정1부지사, 염태영 수원시장, 경기도의회 박근철 안전행정위원장, 전국의 새마을 지도자와 도민 1,000여명이 참석했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