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성단체/봉사
성남시새마을부녀회, 자원봉사자 면 마스크 제작 봉사
코로나 19 확산으로 마스크 수급 어려워 직접 만들어 배부
기사입력: 2020/03/13 [13:03]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  성남시 새마을부녀회, 자원봉사자 면 마스크 제작.                                              © 성남저널

 

코로나 19의 전국적 확산에 따른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마스크 수급에 힘들어하는 이 시기에 성남시 새마을부녀회와 성남시 자원봉사자 및 봉사단체 70여명이 손을 걷어 부치고 직접 면 마스크 제작에 나섰다.


지난 3월 7일부터 새마을부녀회(회장 김귀자)는 부녀회원들 10여명과 새마을회관에서 매일 6 ~ 7시간씩 마스크 제작을 시작했고, 자원봉사자들은 성남시자원봉사센터 주관으로 자원봉사센터와 여성복지회관에서 각 15명이 5시간씩, 8개 봉사단체(30명)는 각 단체의 개별장소에서 여건에 맞게 마스크 제작 봉사를 하고 있다.

 

새마을부녀회와 자원봉사자들이 제작하는 마스크는 필터를 교환할 수 있고 세탁하여 재사용할 수 있는 면 마스크이며 3월 중 5,000개 제작을 목표로 현재까지 1,200개를 제작했으며 매일 500개 정도 제작할 예정이다.

 

제작된 마스크는 면 마스크를 필요로 하는 곳을 파악하여 배부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금 코로나19 확산으로 마스크를 구하기 어려워 시민들이 많이 힘들어 하시는데, 민간차원의 자원봉사로 면 마스크를 제작해주고 있어 감사하며, 코로나19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 성남시도 코로나19가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이런 민간의 움직임들이 함께하면 큰 힘이 된다.“라고 말했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