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복지
㈜젠바디 ‘코로나19 신속항원 검사키트’ 1만개 성남시에 기증
9000만원 상당…100곳 요양시설 종사자 2326명 선제 진단·대응
기사입력: 2021/01/15 [20:03]  최종편집: 성남저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명예 기자

▲ ㈜젠바디 ‘코로나19 신속항원 검사키트’ 1만개 성남시에 기증.                                  © 성남저널

 

의료용품 제조업체인 ㈜젠바디(연구소 성남시 소재)가 20분 이내에 코로나19 진단 결과를 알 수 있는 항원 검사키트 1만개(9000만원 상당)를 1월 15일 성남시에 기증했다.

 

성남시는 이날 오후 3시 시장 집무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 김진수 ㈜젠바디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신속 항원 검사키트 1만 회분 기증식’을 했다.

 

받은 코로나19 신속 항원 검사키트는 젠바디가 자체 개발해 지난해 12월 국내에서 두 번째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판매 허가를 받은 제품이다.

 

콧속 검체 채취 후 감염 여부 확인까지 걸리는 시간은 15~20분 정도다.

 

기존에 6시간 이상 기다려야 하는 유전자 증폭(PCR) 방식보다 결과 확인 대기 시간을 크게 단축해 신속한 대응을 할 수 있다.

 

이번 코로나19 신속 항원 검사키트는 지역 내 47곳 요양시설 종사자 1265명과 53곳 주·야간보호시설 종사자 1061명 등 모두 100곳 고위험시설 종사자 2326명의 코로나19 선제 진단 도구로 쓰인다.

 

신속 항원 검사 결과에서 양성으로 확인되면 최종 양성 여부를 가리기 위한 2차 PCR 검사를 성남시가 지원한다.

 

집단감염 고위험시설 내 확진자를 사전 판별해 확산을 막는 효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젠바디는 성남시가 국비 공모사업에 선정돼 지난해 4월부터 오는 2024년 말까지 추진 중인 ‘AI 기술 적용 대사증후군 케어 비즈니스 모델 개발 사업’과 ‘글로벌 협업 연구센터 유치사업’ 참여 중이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K리그 개막전, 성남FC 선수들 전통시장 홍보 / 이명예 기자
고독이라는 병(病) (김형석) / 김명관
의료진 의지에 따라 수술실 CCTV 촬영건수 달라져. 도, 제도화 필요 강조 / 이명예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