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사회
성남고등 행복주택 1040가구 2018년 말 건립
젊은 층에 시세보다 20~40% 싸게 임대
기사입력: 2015/12/16 [09:08]  최종편집: snjournal.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준아
▲  성남고등 행복주택 건설 예정인 A-1블록 단지 조감도.                                                          © 성남저널

성남시 수정구 고등동 공동주택지구 A-1블록(40479㎡)에 오는 2018년 말 행복주택 1040가구가 들어선다.

성남시(시장 이재명)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국토교통부에 신청한 ‘성남고등 행복주택 건설 계획’이 12월 15일 승인됨에 따라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행복주택은 신혼부부, 사회초년생, 대학생 등 젊은 층의 주거불안 해소를 위해 주변 시세보다 20~40% 싸게 임대하는 국책사업의 공공임대주택이다.

성남 고등지역에 건립되는 행복주택은 전용 면적별로 21㎡ 462가구, 26㎡ 242가구, 36㎡ 336가구가 아파트 단지 형태로 건축된다. 
▲  성남고등 공공주택지구 행복주택 건립 위치도.                                                                    © 성남저널

성남시는 국책사업 지원을 위해 행복주택 우선 공급 대상자 선정, 인허가 업무 등을 지원한다.

건립에 드는 사업비 2285억원 중 1051억원은 정부의 국민주택기금으로 충당하고, LH가 건축비 1234억원을 투입해 2017년도 초 착공한다. 입주 시기는 오는 2019년 초다.

성남고등 행복주택 가구 수의 80%(832가구)는 청년층(신혼부부, 사회초년생, 대학생)에, 10%(104가구)는 노인층에, 10%(104가구)는 취약계층에 공급(임대)한다.

성남시 이도원 주택사업팀장은 “행복주택이 건립되는 고등동 일대는 서울~용인 고속도로와 23번 국도를 끼고 있어 접근성이 좋고, 인근에 판교테크노밸리, 판교창조경제밸리(2017년 말 완공 예정), 가천대, 동서울대 등이 있어 직장과 주거 생활이 가까운 수도권 요지”라면서 “사회활동이 왕성한 젊은 층의 주거복지를 높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성남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